기초과학연구원, 국민혈세로 정기예금....2018년 이자수익만 40여억원
기초과학연구원, 국민혈세로 정기예금....2018년 이자수익만 40여억원
  • 한국과학경제
  • 승인 2019.10.10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과학연구원, 국민혈세로 정기예금,


자금 운용 계획에 따라 유휴자금 1650억원 정기예금 투자
진행 사업 지연으로 사용하지 못한 예산이 이월되면서 계속 쌓여

【한국과학경제=최경제 기자】 기초과학연구를 위해 지난 2011년 설립된 기초과학연구원(IBS)가 2018년 이자수익으로만 40여억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민주당 이원욱의원이 입수한 국정감사자료에 따르면 2019년 8월 현재, 기초과학연구원이 1-3개월 짜리 단기 정기예금에 넣어둔 현금이 무려 1650억원며, 현금 및 현금성 자산을 포함한 총 이자 수익은 30억여원 가까이 됐다.

2015년부터 정기예금을 시작한 기초과학연구소는 첫해 20억에서 시작해 30억, 150억, 500억 그리고 올해 1650억까지 늘려나갔다. 이는 현재 기초과학연구원이 진행 중인 주요 사업의 일정이 지체되면서 사용하지 못한 예산이 이월 자금이 모인 것으로 보인다.

이원욱 의원은 “10월 현재 정기예금이 더 늘어 1820억원이 되었다"면서 "이는 기초과학연구원이 올해 받은 정부출연금 총액 1827억원과 비슷한 액수"라고 밝혔다.

이 의원은 “예산이 제때 필요한 곳에 쓰이지 못하는 것은 분명 문제가 있으며, 사용하지 못한 예산을 그대로 쌓아두고 이자를 받는 것은 국민 혈세로 돈벌이를 하는 것과 마찬가지"라며 "반드시 자금운용에 대한 관계 당국의 특별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기초과학연구원 자산현황 > 단위 : 천원

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각 연도말 결산 기준

연도

현금 및 현금성자산

단기금융상품

(정기예금)

이자수익

2015

128,856,996

2,000,000

2,476,726

2016

120,619,348

3,000,000

2,326,127

2017

159,249,721

15,000,000

2,532,134

2018

71,305,356

50,000,000

3,975,453

2019.08.

87,200,490

165,000,000

2,966,99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