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IST, 다양한 AI 기반 기술 논의의 장 마련한다
DGIST, 다양한 AI 기반 기술 논의의 장 마련한다
  • 한국과학경제
  • 승인 2019.10.23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IST, 'DGIF 2019-ICE & Robotics' 개최
AI 기반의 기술 개발 및 연구에 대한 다양한 학문적 논의 기대돼
포스터
포스터

 

【한국과학경제=이선재 기자】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는 10월 24일과 25일 양일간 ‘DGIF 2019-ICE & Robotics (DGIST Global Innovation Festival 2019)’를 DGIST 캠퍼스에서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정보통신융합전공과 로봇공학전공에서 공동으로 주최하는 DGIF 2019-ICE & Robotics는 전공별 진행되는 ‘DGIF 2019’의 첫 번째 행사다. ‘로봇·자율주행·의료영상 분석을 위한 인공지능 기술’이라는 주제로 AI 기반 기술개발 및 연구에 관한 심도 있는 세미나와 국내외 명망 있는 연구자들의 초청강연이 예정돼 있다.

특히 유나이티드 이미징 인텔리젼스(United Imaging Intelligence) CEO를 역임하고 있는 노스캐롤라이나 대학 딩강션(Dinggang Shen) 교수, 휴스턴대 주한(Zhu Han) 교수의 발표가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딩강션 교수는 AI기반 의료 영상 처리 분야에서 저명인사로, 알츠하이머병 조기 진단 및 전립선 암 방사선 치료 관련 딥러닝 연구를 소개한다. 또한 주한 교수는 AI기반 빅데이터 및 소셜 네트워크 분석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관련된 논의를 진행한다.

이외에도 카이스트 기계항공공학부 윤국진 교수, 서울아산병원 융합의학과 김남국 교수, ‘전세계 AI 100대 스타트업’에 유일하게 한국 기업으로 선정된 ‘루닛(Lunit)’의 유동근 박사 등 로봇과 자율주행, 의료 및 헬스케어, 빅데이터 관련 국내외 유명 대학, 연구소, 병원 및 기업 소속의 AI분야 전문가 16명이 연사로 나선다.

이번 학술행사에서는 DGIST에서 진행 중인 AI 관련 연구현황과 성과에 대한 소개도 이뤄진다. DGIST 로봇공학부 문인규 교수는 자체 개발한 ‘딥러닝을 이용한 의료영상 분석 기술’을 소개한다. 이어서 같은 전공 소속 박상현 교수는 ‘3D 세포 이미징 및 AI기반 자동 분석기슬’을 정보통신융합전공 임성훈 교수는 ‘자율주행을 위한 딥러닝 기반 3D 이미지 복원기술’에 대한 소개와 관련된 논의를 진행한다.

DGIST 정보통신융합전공 박경준 전공책임교수는 “DGIF 2019-ICE & Robotics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인공지능 연구와 관련해 연구자들이 교류하고 협력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DGIF 2019는 DGIST의 6개 전공별 학술대회와 통합세미나로 이뤄진다. 10월 24일, 25일에 시작되는 정보통신융합전공과 로봇공학전공의 공동 학술대회를 시작으로 11월 21일, 22일 양일간 뇌·인지과학전공 세미나가 진행되며, 같은달 28일에는 신물질과학전공과 뉴바이올로지전공의 세미나가 각각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