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 벤처투자, 벤처펀드 결성액 지속 증가 속 투자금 회수도 잘돼
신규 벤처투자, 벤처펀드 결성액 지속 증가 속 투자금 회수도 잘돼
  • 한국과학경제
  • 승인 2019.10.2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처투자액 3조1,042억원, 작년 동기 대비 20.6% 증가
벤처펀드 결성액 2조4,290억원, 작년 동기 대비 10.5% 증가

한국과학경제=홍성주 기자】 올 1~9월 신규 벤처투자와 벤처펀드 결성액이 지속적인 증가세를 이어가는 동시에 투자원금에 대한 회수도 원활히 이뤄지는 모습을 보였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벤처캐피탈협회는 28일 올해 1~9월 신규 벤처투자가 3조1,042억원, 벤처펀드 결성액은 2조 4,290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벤처투자액은 지난해 1~9월 2조5,749억원에 비해 20.6% 증가했다.

< 2019.1~9월 업종별, 업력별 신규투자 현황 >

업력

투자금액

 

업종(상위 3)

투자금액

창업기

초기(3년 이하)

10,291

(33.1%)

 

생명공학

8,928

(28.8%)

중기(3~7)

13,002

(41.9%)

 

정보통신

8,049

(25.9%)

후기(7년 이상)

7,749

(25.0%)

 

유통·서비스

5,461

(17.6%)

업종별로 보면 생명공학 관련 업종이 28.8%을 차지하며, 벤처투자 대상으로 각광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매월 약 3,000억원의 투자가 이뤄지는 추세로 볼 때, 올해 연간 벤처투자액은 지난해 역대 최고치였던 3조4,249억원을 넘어 약 4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벤처투자와 더불어 벤처펀드 결성액도 견조한 증가세를 이어갔다. 2019년 1~9월 벤처펀드 결성액은 2조4,29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조1,984억원에 비해 10.5% 증가했다.

이같이 벤처투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이유는 투자 및 출자금에 대한 소득공제, 투자수익에 대한 비과세 등 세제혜택*과 더불어 투자금에 대한 회수도 원활히 이뤄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2016부터 2019년 상반기까지 회수총액을 보면 투자원금 대비 1.8배를 회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게임 분야가 3.8배로 가장 높은 수익배수를 보였으며, 그 다음으로 생명공학(2.7배), 정보통신서비스(2.1배) 순으로 나타났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벤처투자 시장의 증가세를 견고히 유지하여, 창업·벤처기업이 유니콘으로 성장하는데 필요한 자금을 원활히 확보할 수 있도록 정책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