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산업의 성지, 싱가포르에서 핀테크 시장 공략
핀테크 산업의 성지, 싱가포르에서 핀테크 시장 공략
  • 한국과학경제
  • 승인 2019.11.11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 싱가포르에서‘K-솔루션 페어’개최-

【한국과학경제=김기성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국내 핀테크 기업의 신남방 진출을 돕기 위해 11월 11일부터 13일까지 싱가포르 엑스포에서 ‘K-솔루션 페어@싱가포르’를 개최한다.

‘K-솔루션 페어’는 과기정통부의 신남방 지역 진출거점인 싱가포르 IT지원센터에서 국내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의 수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개최하는 대표적인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신남방 시장(인구 6억 5000만명) 성장에 따라, 글로벌 금융 허브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는 싱가포르에서 국내 유망 정보통신기술 기업이 신남방 핀테크 시장을 적극 공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되었다.

세계 최대규모의 핀테크 전시회인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과 연계해, 한국관(KOREA ICT Pavilion) 구성을 통해 현지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우리 기업의 다양한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Singapore Fintech Festival)은 세계 최대 규모의 핀테크 전시회로 싱가포르 통화청(MAS) 주관, 2016년 처음 개최 이후 규모가 지속 성장하고 있다.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관 구성에 참여하는 기업들은 결제·송금 등 핀테크 기업은 물론 인증·보안,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등 연관 기술·서비스를 보유한 국내 우수 정보통신기술(ICT) 기업들로, 과기정통부는 해외 진출 시 현지 파트너 발굴을 가장 어려워하는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반영해 참여 기업별 바이어 및 파트너 발굴, 1:1 사업 상담회 등 신남방 판로 개척에도 적극 나설 예정이다.

최근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11.25-26, 부산) 개최 등 아세안 국가와의 협력이 탄력을 받고 있는 상황으로, 이번 전시회에 참여하는 아세안 국적 기업 및 바이어와의 활발한 교류를 통한 인적 네트워크 구축이 예상된다.

싱가포르는 핀테크 산업에 대한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 정책, 유연한 규제 체계, 선진 금융 시스템과의 협력 등 핀테크 사업 전개에 유리한 환경을 보유하고 있어 글로벌 핀테크 산업의 중심지로 꼽히는 곳으로, 이번 ‘K-솔루션 페어’ 행사를 통해 국내 핀테크 기업이 싱가포르를 중심으로 신남방 시장에서 새로운 진출 기회를 마련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싱가포르는 통화청(MAS)을 중심으로 핀테크 전담부서 신설 등 인프라 확충에 집중하여, 혁신적인 창업자와 투자자가 유입되는 주요 시장“이라며, “그만큼 핀테크 분야의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가 무한히 창출될 수 있는 핵심 진출 국가”라고 덧붙였다.

이어 “국내 핀테크 관련 기술은 그 우수성이 현지에서도 검증된 만큼, 우리 기업들이 세계의 핀테크 선두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신시장 진출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