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 정식 서비스 개시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 정식 서비스 개시
  • 한국과학경제
  • 승인 2019.12.16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연구데이터 누구나 쉽게 찾고 활용할 수 있어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 오픈식 일정표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 오픈식 일정표

 

한국과학경제=김기성 기자】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은 12월 16일 서울 엘타워에서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 오픈식 행사를 진행한다.

KISTI는 R&D 과정에서 생산되는 연구데이터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연구자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을 개발하고 정식 서비스를 개시했다.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은 출연연, 대학 등 각 기관에서 생산한 데이터의 등록, 관리, 검색, 다운로드, 커뮤니티 지원, 연구데이터 분석환경 지원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또 다양한 기관 및 시스템과의 연계에 중점을 두고 개발됐다.

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인 NTIS와 연계해 연구데이터를 유발한 과제를 알 수 있고, 연구데이터에 DOI(Digital Object Identifier)를 부여해 데이터의 영구적인 식별이 가능하고 데이터의 활용과 인용을 추적할 수 있도록 했다.

국내 연구자에게 다양한 연구데이터를 제공하기 위해 국내외 연구데이터를 연계해 제공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는 KISTI의 GSDC, 한국정보화진흥원의 AI hub,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의 연구데이터를 연계했고,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등과 연계할 예정이다. 해외의 경우는 유럽 최대의 연구데이터 플랫폼인 OpenAIRE(Open access infrastructure for research in Europe), 호주의 ARDC(Australian Research Data Commons)와 연계하였고, 일본의 NII(National Institute of Informatics)와 연계 진행 중이다.

연구자가 클라우드 환경에서 연구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도록 AI(Artificial Intelligence) 분석 환경도 지원하고 있다.

KISTI 국가과학기술데이터본부 김재수 본부장은 “국가 R&D 혁신을 지원하기 위해서는 개방적인 데이터 혁신 플랫폼의 중요성”을 언급하였고, “국가연구데이터플랫폼이 그 역할과 기능을 담당하여 국가 R&D 혁신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