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시대, 고령층 VR・드론 등 신기술 정보격차해소 시동
5G+시대, 고령층 VR・드론 등 신기술 정보격차해소 시동
  • 한국과학경제
  • 승인 2019.06.12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IA, 서울・부산・순천 등 5개 지역 고령층 대상, ICT 신기술 체험교육 실시

【한국과학경제=김기성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은 6월 12일 경기‧전남지역을 시작으로 5G기반의 지능정보사회에서 고령층의 사회 적응능력과 신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VR・AR 및 드론 등 ICT 신기술 체험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전국 17개 시도와 협력‧추진하고 있는 고령층 집합 정보화교육 교육기관 중에서 서울‧부산‧순천 등 5개 지역의 교육기관을 선정해, VR・AR, 드론 및 로봇코딩을 경험할 수 있는 체감형 교육과정으로 구성됐다.

주요 교육내용으로는 VR‧AR, 드론, 로봇코딩에 대한 기본 구성, 코딩구조, 작동‧구동원리 등 기초에서부터 조작법 습득 및 로봇 구동 코딩실습, 가상 재난안전 및 스마트폰 연계 드론항공촬영 등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사례와 함께 전문자격증 정보도 소개했다.

이번 교육을 수강한 교육생들은 가상현실 및 증강현실을 통해 실제 재난상황을 느끼며 안전교육을 받고, 드론에서 촬영하고 있는 실시간 영상을 스마트폰으로 저장하기도 했으며, 간단한 코딩을 통해 미니로봇이 작동되는 것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지며 “앞으로도 이러한 실감나는 체험교육을 보다 많은 실버세대들이 접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과기정통부 오용수 정보보호정책관은 “최근 4차 산업혁명과 5G 네트워크 기술에 기반한 정보기기 및 실생활 서비스가 확대되고 있는 지능정보사회는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14% 이상을 차지하는 고령사회로, 실버세대에게 기기 및 서비스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고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교육 등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하려는 사회적 관심과 노력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UN은 65세 이상 인구비중dl 7%이상이면 고령화사회, 14%이상이면 고령사회, 고령사회, 20%이상이면 초고령사회로 분류하고 있다.

2017년 통계청 장래인구 추계에 따르면 국내 65세이상 인구비중은 2020년 15.6%, 2030년 24.5%, 2040년 32.8%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NIA 문용식 원장은 “NIA는 과기정통부와 함께 지능정보 고령 사회에서 실버세대가 차별・소외되지 않도록 현재 추진하고 있는 고령층 정보화교육사업을 모바일 및 신기술 교육과정 중심으로 재편해 실버세대의 사회 적응능력 제고할 수 있도록 17개 지자체와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